상단여백
신문사소개 홈 > 안내데스크 > 신문사소개

치과전문지 덴탈투데이를 찾아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인터넷과 디지털로 무장한 뉴미디어 환경은 하루가 다르게 달라지고 있습니다.
언제, 어디서나 접근이 가능한 ‘유비쿼터스’ 언론을 필요로 하고 있습니다.
덴탈투데이는 이러한 시대적 요구에 부응하고자 출범했습니다.
덴탈투데이는 치과계의 이슈를 가장 빠르고 정확하게 분석해 전달해 드리는 치과의사, 치과기공사, 치과위생사, 치과재료 업계 등 치과계 종사자들을 위한 전문지가 되겠습니다.
덴탈투데이는 순수 의약전문지 업계 최고의 독자수를 자랑하는 ‘헬스코리아뉴스’가 만들어갑니다.
치과계 여러분의 애정어린 관심과 지도편달을 부탁드립니다.

덴탈투데이 임직원 일동

 
 
 
 

찾아오시는 길

- [121-896]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476-18 (2층) 덴탈투데이 편집국

- 대표전화 : 02-364-3113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21-896]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476-18 (2층)  |  대표전화 : 02-364-3113  |  대표메일 : admin@dttoday.com
발행인 : 박원진  |  편집인 : 김정교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동근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아01134(등록일 : 2010.02.08)  |  창간일 : 2010년 3월2일
Copyright © 2017 덴탈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덴탈투데이는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