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덴탈뉴스 정책
2.0% 제시받은 치협, 협상 결렬 선언
박수현 기자 | admin@hkn24.com | 승인 2018.06.01 02:00

1일 오전 1시39분 국민건강보험공단 스마트워크센터에서 대한치과의사협회가 수가협상 결렬을 선언했다.

치협 수가협상단 마경화 단장은 “놀라운 숫자를 제시받았다. 건보공단으로부터 최종 수가인상률로 2.0%를 제시받았다”며 결렬을 선언했다. 그는 “정부의 보장성 확대에 적극 협조하고 정부정책에 보조를 맞춘 결과가 이렇게 참담하게 나왔다”며 “진료량이 늘어난 것 때문에 불이익을 받았다. 배려가 전혀 없다”고 말했다.

대한치과의사협회 마경화 수가협상단장이 협상 결렬 후 억울함을 토로하고 있다.

마 단장은 “올해 13번째 수가협상이었는데 이렇게 오르지 않는 건 올해가 처음”이라며 “처음 제시받은 것은 1.1%다. 들어갈 때마다 0.1%씩 올랐다. “최종 수가인상률은 못해도 3.0은 받아야 한다”고 불만을 토로했다.

박수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비주얼 뉴스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121-896]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476-18 (2층)  |  대표전화 : 02-364-3113  |  대표메일 : admin@dttoday.com
발행인 : 박원진  |  편집인 : 이동근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동근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아01134(등록일 : 2010.02.08)  |  창간일 : 2010년 3월2일
Copyright © 2018 덴탈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덴탈투데이는 인터넷신문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