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북구보건소, 치과의원과 구강주치의사업 협약
울산 북구보건소, 치과의원과 구강주치의사업 협약
  • 덴탈투데이
  • 승인 2019.03.07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북구보건소 전경. © News1

울산 북구보건소는 지역 치과의원 13곳과 아동 구강주치의사업의 원활한 운영을 위한 협약을 체결한다고 지난 4일 밝혔다.

보건소는 행복한치과의원 등 13개 병원과 연간 협약을 맺어 지역아동센터 아동 294명에 대한 구강검진, 건강보험 진료비를 우선 지원한다.

치아우식증 치료·치석제거·발치·레진 충전·보철 등 비보험 진료비를 1인당 최대 40만원까지 지원한다.

북구보건소는 지역 5개 구·군 중 처음으로 2012년 '저소득층 아동 구강 건강 의료비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 공포해 취약계층 아동 구강건강 의료비 지원의 제도 기반을 마련했다.

북구보건소는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치과의원과의 협약은 물론 지역아동센터와의 사전 간담회를 개최해 정보를 공유하고 의견을 교환하는 설명회를 갖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