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연 실습으로 ‘Suture 술식 쑥쑥’
경연 실습으로 ‘Suture 술식 쑥쑥’
  • 박원진 기자
  • 승인 2019.11.04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흥 ‘Back to the Suture’ 세미나 성황

‘박정철 교수 초청 Back to the Suture 세미나’가 지난달 19일 서울 신흥연수센터에서 열려 치과 Suture의 모든 노하우를 공유했다.

(주)신흥이 제공하는 최고의 스테디셀러 세미나 중 하나인 ‘Back to the Suture’는 SID 2019 조직위원이자 Suture의 대가로 손꼽히는 박정철 교수(단국대치과병원 치주과)가 디렉터를 맡고, SID 2019 연자인 조인우 교수(단국대치과병원 치주과)가 패컬티로 나서 과정을 이끌었다.

‘박정철 교수 초청 Back to the Suture 세미나’가 지난달 19일 서울 신흥연수센터에서 열렸다.
‘박정철 교수 초청 Back to the Suture 세미나’가 지난달 19일 서울 신흥연수센터에서 열렸다.
박정철 교수
박정철 교수

Suture의 기본기를 다지려는 수강생들을 상대로 박정철 교수와 조인우 교수는 다양한 임상 케이스를 통해 매듭법과 봉합에 관한 노하우를 전수했다. 실습시간에는 GBR, 상악동거상술, 연조직 수술 등 각 수술에 맞는 핵심 봉합술에 대한 Hands-on이 펼쳐졌다.

한 수강생은 “이해하기 쉬운 강의에 더해 경연 형태의 매듭법 실습까지 진행되어 흥미진진함 속에서 술기 능력을 높일 수 있었다”며 만족감을 나타냈다.

신흥은 내년에서 Back to the Suture를 비롯해 임플란트, 교정 등 다양한 세미나를 선보일 계획이다.

-실시간 치과전문지 덴탈투데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