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저소득층 대상 틀니 치료비 지원
천안시, 저소득층 대상 틀니 치료비 지원
  • 덴탈투데이
  • 승인 2021.02.01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충남 천안시는 만 65세 이상 저소득층 대상 치과의료비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구미대 치위생학과 학생들이 스케일링 실습실에서 경로당 어른신들에게 틀니 손질법 등을 알려주고 있다. (자료사진)© News1 정우용 기자

충남 천안시가 저소득층 대상 치과의료비를 지원한다.

시는 틀니의 건강보험과 의료급여가 적용된 금액 중 본인부담금 전액을, 부분틀니의 경우 최대 300만원까지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천안시에 1년 이상 거주하고 있는 만 65세 이상 저소득층 수급자이며, 최근 7년 이내 의료급여 및 건강보험 급여 적용을 받았던 경우는 제외된다.

대상자는 주소지 관할 행정복지센터나 보건소에서 신청할 수 있다.

이현기 서북구보건소장은 "틀니 시술 비용을 지원해 저소득층 어르신들의 경제적인 부담을 줄이고, 사각지대에 소외되는 어르신이 없도록 촘촘한 복지 선비를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